尹-韓 2차 충돌에…“서울 8석도 못건질판” 與 수도권 출마자들 아우성



“용산 리스크가 치명타다. 서울은 (4년 전 의석수) 8석 플러스 알파(+α)가 아니라 마이너스 알파가 될 판이다.”(국민의힘 서울 지역 후보)“경기 의석수도 21대 총선 때 7석보다 적게 나올 것 같다.(경기 지역 후보)4·10총선 후보 등록 시작일(21일)을 이틀 앞둔 19일 국민의힘 수도권 선거 책임자와 격전지 후보들은 “수도권 총 121석 중 16석을 승리한 21대 총선 때보다 바닥 민심이 비슷하거나 더 안 좋다”고 아우성쳤다. 공식 선거운동 기간 시작일(28일)을 일주일여 앞둔 시점에 장기화되는 ‘이종섭 논란’ 등으로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