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음주 측정 거부’ UN 출신 김정훈 불구속 송치|동아일보


음주 측정 거부·치상 혐의

경찰이 앞서 가던 차량을 들이받은 뒤 음주 측정을 거부한 혐의를 받는 그룹 UN 출신 가수 겸 배우 김정훈(44)씨를 검찰에 넘겼다.

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지난 6일 음주 측정 거부,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상 혐의로 김씨를 불구속 송치했다.

김씨는 지난해 12월29일 오전 3시30분께 서울 강남구 일원동 남부순환로 부근에서 음주 측정을 거부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사고 당시 진로를 변경하던 앞차를 들이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음주 측정을 요구했지만, 김씨는 이를 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경찰은 김씨에게 앞 차량을 추돌해 운전자를 다치게 한 혐의(치상)도 추가로 적용했다.

[서울=뉴시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