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아파트 경비원에 흉기 휘두른 남성 6시간 만에 체포|동아일보


ⓒ News1 DB

경기 김포시의 한 아파트에서 경비원에게 흉기를 휘두른 뒤 달아난 70대 남성이 6시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김포 경찰서는 살인 미수 혐의로 A 씨(75)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A 씨는 이날 오전 7시 20분쯤 김포 운양동의 한 아파트 1층 경비실에서 근무하고 있던 경비원 B 씨(68)에게 흉기를 휘두른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범행 후 차를 타고 달아났지만, 경찰의 추적 끝에 약 6시간 뒤인 오후 1시 20분쯤 경기 일산시의 한 모텔에서 긴급 체포됐다.

A 씨의 범행으로 B 씨는 목과 손 등을 다쳤으며, 출동한 119는 B 씨 치료를 위해 병원으로 이송했다.

B 씨 생명엔 큰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A 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며 “이상 동기 범죄(묻지마 범죄)는 아닌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김포=뉴스1)

지금 뜨는 뉴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