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 2인조, ‘이스탄불 법원’ 총격 테러…경찰, 현장 사살


6일(현지시간) 이스탄불 법원을 습격한 괴한 2명 중 여성 용의자(가운데)가 총기를 들고 경찰(왼쪽 아래)과 대치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남녀 2인조 괴한이 튀르키예 이스탄불의 법원 청사에서 총격전을 벌여 1명이 숨지고 5명이 다쳤다.


알리 예를리카야 튀르키예 내무부 장관은 6일(현지시간) “오전 11시 46분 이스탄불 카으타네 지역의 정부청사 지구 내 법원 청사인 ‘정의 궁전’의 출입구 검문소를 무장 괴한 2명이 습격했다”고 말했다.

이 과정에서 검문소를 지키던 경찰과 총격전이 벌어졌다. 경찰관 3명과 시민 3명 등 최소 6명이 다쳤고 부상자 중 1명은 끝내 숨졌다.

경찰은 남성 1명과 여성 1명 등 용의자 2명을 현장에서 사살했다. 이들의 범행 동기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내무부는 이들이 미국, 터키, 유럽연합(EU) 등이 테러 조직으로 지정한 급진좌파단체 혁명민족해방전선(DHKP-C) 소속이라고 밝혔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