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도쿄대가 목표”…日유튜버, 알고보니 인공지능?



일본에서 ‘속옷 안 입고 산책’ 등 선정적인 영상을 제작했던 한 유튜버가 실제 인간이 아닌 ‘생성형 인공지능(AI)’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16일 일본 산케이신문은 ’AI로 보이는 여성의 선정 동영상 난립’이란 제목의 기사를 통해 높은 조회수로 수익을 올린 한 여성 유튜버를 소개했다. 지난해 개설된 해당 유튜브 계정엔 선정적인 제목을 단 동영상이 여러 건 게재됐다. 영상 대부분은 아름다운 외모의 여성이 화면을 바라보며 야외를 걷는 내용으로, 몇몇 영상은 수백만 조회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옷을 입은 상태에서 속옷 탈의를 하는 영상들이 올라왔다. 이러한 영상으로 순식간에 수만 명의 구독자를 모았던 해당 계정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계정 주인은 “미스 도쿄대를 목표로 한다”고 소개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도쿄대 측은 “모르는 일”이라고 해명했다. 에치젠 이사오 일본 정보과학연구소 소속 교수는 ”그림자나 움직임이 매우 자연스럽게 보이지만, 옆모습이 잘리거나 (다른 물체가) 얼굴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