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총선 단수공천 13곳, 경선지 23곳 결정(종합)


더불어민주당 임혁백 공천관리위원장이 지난달 3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총선 후보자면접에서 모두 발언을 하는 모습.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공관위)가 오는 4월 총선 후보 선출을 위한 1차 경선 지역구 23곳과 단수 공천 지역구 13곳을 발표했다.


공관위 간사인 김병기 의원은 6일 오전 여의도 당사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우선 13개 지역구는 단수 공천하기로 했는데 부산, 대구, 울산 등 대체로 민주당 입장에서 험지인 지역구가 포함됐다.

구체적으로 부산 △서구동구 최형욱 △진구을 이현 △북구강서구을 변성완 △해운대갑 홍순헌, 대구 △달서구을 김성태 △달성군 박형룡, 울산 △동구 김태선, 충북 △제천시단양군 이경용, 충남 △공주시부여군청양군 박수현 △서산시태안군 조한기, 경북 △경주시 한영태, 경남 △진주시갑 갈상돈 △양산시갑 이재영 등이다.

경선 지역구는 23곳이다.

서울 △서대문구을 김영호 문석진 △송파구을 박지현 송기호 홍성룡 △송파구병 남인순 박성수, 부산 △금정구 김경지 박인영, 인천 △연수구을 고남석 정일영 △남동구갑 고존수 맹성규, 광주 △북구갑 조오섭 정준호 △북구을 이형석 전진숙 △동구남구갑 윤영덕 정진욱, 대전 △동구 장철민 황인호 △유성구갑 오광영 조승래, 울산은 △남구을 박성진 심규명, 경기 △광명시갑 임오경 임혜자 △군포시 김정우 이학영 △파주시갑 윤후덕 조일출, 충남 △당진시 송노섭 어기구, 전북 △익산시갑 김수흥 이춘석, 경북 △포항시남구울릉군 김상헌 유성찬 △김천시 장춘호 황태성 △구미시 김현권 장세용, 경남 △창원시진해구 김종길 황기철 △사천시남해군하동군 고재성 제윤경, 제주 △제주시갑 문대림 송재호 등이다.

단수 공천 지역구와 경선 지역구는 심사 결과 종합점수 차이 등을 고려해 나눴다고 공관위는 전했다.

발언하는 더불어민주당 임혁백 공천관리위원장. 연합뉴스발언하는 더불어민주당 임혁백 공천관리위원장. 연합뉴스
민주당 임혁백 공천관리위원장은 “오늘 발표된 민주당 후보들은 22대 총선에서 민주당 필승을 위한 선봉장이라 할 수 있다”라며 “민주당의 선봉대는 검찰독재 타도와 윤석열 무능 정권의 심판이란 전국민적 열망을 실현하는 전사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선 의원의 용퇴를 촉구하기도 했다.

임 위원장은 “명예혁명 공천이 되기 위해선 첫째로 1차 공천 심사 결과 발표 명단에 들어가 있지 않은 선배 정치인분들은 후배를 위해 길을 터줄 수 있도록 책임 있는 결정을 해주시길 다시 한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둘째, 본의 아니게 윤석열 검찰정권 탄생의 원인을 제공하신 분들 역시 책임 있는 자세를 보여주길 바란다”고 강조했고, “셋째, 이번 발표에 포함되지 않은 후보들은 어떠한 어려운 상황이 오더라도 약속한 대로 선당후사 정신으로 아름답게 승복하시고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경선투표는 오는 19일부터 사흘간 진행된다. 투표 결과는 21일 공개된다.

2차 심사 발표는 설 연휴 이후 있을 예정이다.

한편, 현역 의원 평가 ‘하위 20%’ 통보는 설 연휴 이후에 개별적으로 이뤄질 방침이다.

임 위원장은 “통보에 관한 전권을 제가 갖고 있고 명단도 저만 갖고 있다”라며 “(통보는) 분명히 구정 후가 될 것이고 통보하는 시간은 통보받는 분들이 충분히 이의를 제기하는 시간 등을 감안해 발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