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싸움한 아내 피신한 아들 집에 불 지른 50대 현행범 체포



부부싸움을 하던 아내가 피신한 아들의 집에 불을 지른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진천경찰서는 5일 50대 A씨를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전날 낮 12시 20분쯤 진천군 덕산읍 22층짜리 아파트 16층에 살고 있는 아들의 집 현관 앞에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부부싸움을 하다 아들의 집으로 피신한 아내가 문을 열어주지 않자 홧김에 범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현관 일부를 태우고 20여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불이 난 직후 주민 10여 명이 긴급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