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소 침입해 ‘한우 유전자 샘플’ 훔쳐 판매…“구속영장”|동아일보


약 260여개 훔쳐서 달아난 30대

ⓒ뉴시스

한우 유전자 연구소에 들어가 한우 유전자 샘플을 훔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장수경찰서는 A(30대)씨에 대해 야간건조물침입절도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8일 오후 7시30분께 장수군의 한 한우 유전자 연구소에 몰래 들어가 약 260여개의 한우 유전자 샘플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준비한 휴대용 질소통에 해당 샘플을 담아 도주했다. 그는 축산 관련 자격증을 소지해 관련한 정보를 잘 알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샘플은 오랜 연구를 통해 얻어낸 것으로 그 가치가 상당히 높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폐쇄회로(CC)TV 분석을 통해 지난 16일 오후 7시50분께 경남 밀양의 한 축사에서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 조사결과 200여개의 샘플은 회수됐지만 나머지 샘플은 판매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장수=뉴시스]

지금 뜨는 뉴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