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서 30대 음주 역주행 운전…50대 여성 숨져|동아일보


경북 영주에서 30대 남성이 음주 후 도로를 역주행하다 모녀가 타고 있던 승용차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3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36분께 영주시 안정면 4차로에서 스포티지 차량이 역주행하던 중 마주 오던 모닝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모닝 조수석에 타고 있던 50대 여성이 숨졌다. 또 모닝 운전자인 30대 딸과 역주행 차량 운전자가 심하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고로 다친 딸은 엄마와 함께 암 투병 중인 아버지를 서울의 병원에 모시고 귀가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스포티지 운전자의 음주 상태를 확인하고 블랙박스 등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영주=뉴시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