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문재인 전 대통령 예방…5일 ‘텃밭’ 광주 간다


더불어민주당 제공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4일 경남 양산 평산마을을 방문해 문재인 전 대통령을 예방한다.
 


이 대표는 지난 1월초 신년 인사를 위해 문 전 대통령을 만나려 했으나 경남 양산 방문 직전 부산 가덕도신공항 건설 예정지에서 흉기 피습을 당해 일정을 취소한 바 있다. 두 사람의 만남은 지난해 9월 19일 이 대표가 단식 중이던 병원에 문 전 대통령이 방문한 이후 4개월여 만이다.
 
이 대표의 문 전 대통령 예방은 국회의원 총선을 앞두고 비명(비이재명)계를 끌어안기 위한 통합 행보의 하나로 해석된다. 이날 문 전 대통령과 오찬을 함께하며 당내 현안을 공유하는 한편, 선거제와 관련한 조언도 들을 것으로 보인다.
 
비례대표 선출 방식을 놓고 당내 의견이 현행 준연동형 유지와 병립형 회귀로 갈린 가운데 민주당은 당론 결정 권한을 이 대표에게 포괄적으로 위임한 상태다.
 
이어 5일엔 광주를 찾아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한다. 당일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가 예정돼 있으며, 서구 양동시장을 방문해 상인들과 간담회를 갖는 등 현장을 파고든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