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베이스원, 설 인사 “저희와 함께 행복한 하루하루 보내길”


제로베이스원이 10일 설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웨이크원 제공그룹 제로베이스원(ZEROBASEONE)이 대명절 설날을 맞아 새해 인사를 전했다.


제로베이스원은 오늘(10일) 정오 공식 소셜미디어에 설 인사 영상을 게재했다. “2024년 갑진년의 새해가 밝았다”라고 말문을 연 제로베이스원은 “올해는 에너지가 번영하고 풍요로움을 가져온다는 청룡의 해인 만큼 제로즈(공식 팬덤명)도 올 한 해 풍요로운 해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제로베이스원은 “이번 설날은 제로즈와 함께하는 첫 설날이라 저희도 무척 설렌다. 설날인 만큼 맛있는 것도 많이 먹고,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한 건강도 꼭 챙기셨으면 좋겠다”라고 바랐다.

새해 목표로 “제로즈랑 함께하기, 제로즈랑 행복하기, 제로즈만 사랑하기”라고 한 제로베이스원은 “새해 목표를 지키기 위해 올 한 해 정말 열심히 노력하겠다. 제로베이스원과 함께 새해 목표도 이뤄보고, 저희와 함께 행복한 하루하루 보내시길 바란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밝혔다.

지난해 7월 미니 1집 ‘유스 인 더 셰이드'(YOUTH IN THE SHADE)와 그해 11월 낸 미니 2집 ‘멜팅 포인트'(MELTING POINT)로 2연속 더블 밀리언셀러를 기록한 제로베이스원은 다수의 신인상을 거머쥐며 보람찬 한 해를 보냈다.

제로베이스원 김지웅. 제로베이스원 공식 트위터제로베이스원 김지웅. 제로베이스원 공식 트위터한편 제로베이스원은 최근 멤버 김지웅이 영상통화 팬 사인회를 마치고 욕설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김지웅의 탈퇴를 요구하는 트럭 시위가 일어나기도 했다. 소속사는 현장에 있던 직원과 통역 스태프에게도 확인했으나 사실이 아니라며 의혹을 부인했지만, 처음 의혹을 제기한 팬은 추가 입장문을 내어 ‘뚜렷한 영상 증거가 있는데도 말로만 아니라고 공식입장을 낼 수 있나’라고 반박했다.

이후 제로베이스원 팬 연합은 지난 8일 저녁 ‘웨이크원과 김지웅 입장 표명 및 행동 촉구 성명문’을 통해 △논란과 관련해 소속사와 김지웅의 입장을 상세하고 정확하게 밝힐 것 △’디지털 미디어 포렌식 등을 통해 사실 여부를 명명백백히 가리겠다’라고 한 만큼 현재 진행 상황이 어떤지 구체적으로 밝힐 것 두 가지를 요구했다.

그러면서 “영상 속 욕설 논란이 정확한 사실관계에 따라 해결되기 전까지 김지웅의 활동 중단을 요구한다. 귀사의 추가 입장 표명 및 확실한 반박 증거가 제시되지 못할 경우 해당 논란이 사실임을 인정하고 김지웅의 진정한 사과와 함께 탈퇴를 요구한다”라고 전했다. 팬 연합은 오는 11일 밤 11시 59분까지 입장 표명이 없을 경우 추후 제로베이스원 모든 활동 불매 등 강경한 태도를 취하겠다고 경고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