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EN:]’솔로’ 텐의 지향점? “아직은 정하고 싶지 않아요”


NCT 텐이 13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솔로 앨범 ‘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연합뉴스그룹 엔시티(NCT)의 대표적인 올라운더로 꼽히는 텐(TEN)이 자기 이름을 내건 첫 번째 미니앨범 ‘텐'(TEN)으로 솔로 데뷔했다. NCT 멤버 중에서는 태용에 이어 두 번째다. 텐은 다채로운 장르의 음악을 선보임으로써 대중에게 본인을 각인하겠다는 각오다.


텐은 13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미니 1집 ‘텐’ 쇼케이스를 열었다. 방송인 재재가 MC를 맡은 이번 행사에서 텐은 신곡 ‘워터'(Water)와 ‘온 텐'(ON TEN)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들려주고, 타이틀곡 ‘나이트워커'(Nightwalker)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최초 공개했다.

2016년 NCT U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으로 데뷔한 텐은 이듬해 ‘몽중몽'(夢中夢; Dream In A Dream)을 시작으로 꾸준히 솔로곡을 발표했다. 솔로 앨범을 내는 건 데뷔 8년 만에 처음이다. 텐은 “저도 엄청 오랫동안 기다렸던 순간이라서 솔직히 많이 떨리고 시작할 때 부담 많이 가졌다”라면서도 “준비하면서 녹음할 때나 뮤비 찍을 때 되게 엄청, 저는 진짜 재미있었다”라고 말했다.

1년 가까이 준비했다는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나이트워커’를 포함해 6곡이 수록됐다. 텐은 “이전 싱글처럼 다 (가사가) 영어로 된 앨범이다. 엄청 다채롭고 장르가 다 다르다”라며 “텐이라는 친구가 되게 다양한 매력을 갖고 있고 되게 다양한 재능 갖고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던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텐이 타이틀곡 '나이트워커' 무대를 하는 모습. 연합뉴스텐이 타이틀곡 ‘나이트워커’ 무대를 하는 모습. 연합뉴스‘나이트워커’를 두고 텐은 “중독성 있는 팝송? 되게 몽환적이고 멜로디도 되게 매력 있는 곡이다. 가사는 거부할 수 없는 존재에게 홀리는 내용을 담았다”라며 “앞, 코러스, 사비가 다 다르게 구성돼 있다. 작가님과 ‘어떻게 해야 할까’ 얘기하면서, 녹음실에서 몰입하며 다양한 캐릭터 연기하며 녹음했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이 ‘나이트워커’가 된 이유는 무엇일까. “이번 앨범은 ‘텐’이지 않나”라고 말문을 연 텐은 “이 앨범의 목표는 ‘텐의 새로운 모습’이고, 이런 텐도 있고 또 다른 텐이 있다는 것에, 어떤 곡이 이런 콘셉트에 잘 맞는지 생각하다가 ‘나이트워커’가 잘 맞는 것 같았다”라고 밝혔다.

그동안 강한 느낌 혹은 복잡한 안무를 주로 해 온 텐은 ‘나이트워커’의 포인트 안무를 “간단하면서도 반복적인 안무”이자 “파워풀함은 떨어지지 않게 했다”라고 소개했다. 그는 “몸은 똑같은 비트를 타고 있지만 손(동작)은 다양하게 했다”라며 직접 포인트 안무를 추기도 했다.

쇼케이스에서 들려준 두 곡 ‘워터’와 ‘온 텐’에 관해서도 설명했다. 텐은 “‘워터’는 좀 매력적인 라틴 팝송이다. 처음으로 라틴곡을 해 본 건데 너무 재미있었다. 녹음할 때도 수록곡 중에서 제일 빨리 녹음 끝난 것 같다”라고 답했다. ‘온 텐’을 두고는 “제가 ‘일곱 번째 감각’ 할 때는 래퍼였는데 그 후로는 랩곡 해 본 적이 없어서 제가 좋아하는 힙합곡에 도전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텐이 타이틀곡 '나이트워커' 무대를 하는 모습. 연합뉴스텐이 타이틀곡 ‘나이트워커’ 무대를 하는 모습. 연합뉴스​​’온 텐’으로 힙합곡을 들려준 것처럼, ‘솔로’ 텐으로서 앞으로 도전하고 싶은 음악 장르가 있는지 묻자 텐은 “뭔가 얘기하면 스포(일러)하는 느낌이 드는데…”라며 “레게가 어떨까. 근데 저는 좀 얼터너티브 음악 좋아한다. 좀 섞이는 장르가 좋은 것 같다”라고 답했다.

솔로 데뷔 앨범 ‘텐’을 통해 보여주고 싶은 다채로운 매력 중 가장 보여주고 싶은 부분을 질문하자, 텐은 트랙 비디오로 선공개한 ‘라이 위드 유'(Lie With You)를 꼽았다. 텐은 “저는 항상 되게 강력한 모습도 보여줬고 되게 화려한 모습 많이 보여줬다. ‘라이 위드 유’는 수록곡 중 팝송 같은데, 이런 곡을 노래하고 대중한테 들려주는 게 앨범 수록곡 중에서 제일 새롭지 않을까. 되게 심플한 이지 리스닝한 곡”이라고 말했다.

NCT 멤버로서, 솔로로서 텐은 무엇이 다를까. 텐은 “이번엔 제가 어떤 거를 하고 싶은지 엄청 많이 고민했다. 너무 하고 싶은 게 많으니까”라며 “저는 아직 어떤 사람인지 분명하지 않으니까 이번 기회로 텐을 찾아보고자 했다”라고 밝혔다. 텐의 여러 모습이 담긴 미니 1집 ‘텐’은 “모든 면이 텐”인 앨범이다.

솔로로 가진 강점에 관해 텐은 “많은 분들에게 감사하게도 올라운더라는 단어를 많이 얘기해 주셔서 저도 계속 열심히 하고 있다. 그리고 노래, 춤, 랩… 전 모든 장르 다 오픈하고 있으니까 그런 것이 저의 장점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바라봤다.

이번 앨범에는 총 6곡이 실렸다. 연합뉴스이번 앨범에는 총 6곡이 실렸다. 연합뉴스NCT 멤버 중 가장 먼저 솔로 데뷔한 멤버이자 2월 말 컴백을 앞둔 태용에게 들은 조언이 있는지 묻자, 텐은 “어제도 연습실에서 만났다. ‘티저 잘 봤다, 너무 멋있다, 그냥 네가 하고 싶은 걸 하니까 보기가 좋다’라고 해 줬다. 든든하다”라며 엄지를 들어 올렸다.


같은 소속사 선배인 샤이니(SHINee) 태민과 동방신기(TVXQ!) 유노윤호에게도 ‘텐, 너는 하고 싶은 걸 해라. 그냥 자기 생각하면서 한 번 만들어보자. 너 자신을 믿고 하고 싶은 걸 하는 게 제일 잘 나오지 않나’라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부연했다.

본인의 지향점과 가장 닮은 가수가 있는지 질문에 텐은 “오!!! 어, 진짜 어렵다. 저 아직도 계속 찾고 있는 거 같다”라며 “제가 또다시 나오면 그때 텐도 또 다른 텐이니까 어떤 모습 나올지는 저도 아직 정하고 싶지 않은 거 같다”라고 답했다.

솔로 데뷔를 앞두고 텐은 설 연휴에 MBC 예능 ‘복면가왕’에 ‘소화제’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텐은 “솔로 준비하면서 ‘오, ‘복면가왕’ 한 번 나가고 싶다’ 그냥 던지는 말이었는데 갑자기 진짜 하게 됐다. 너무나 되게 좋은 경험이었고 잊지 못할 경험이 될 것 같다. 엄청 떨렸다. 저는 쇼케이스 무대보다 ‘복면가왕’ 무대가 더 떨렸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텐은 ‘텐’ 발매를 맞아 음악방송 활동은 물론 국내와 해외에서 단독 팬 콘서트 ‘2024 텐 퍼스트 팬-콘 [1001]'(2024 TEN FIRST FAN-CON [1001])을 개최한다. 텐의 솔로 데뷔 앨범 ‘텐’은 오늘(13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